업계 동향

업계동향

지난해 와인 5톤 수입했다···'홈술' 열풍에 사상 최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:KOCA작성일:21-03-04 09:42|  조회:2,087회|  댓글:0건

본문

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으로 '홈술(집에서 마시는 술)'이 늘면서 지난해 와인 수입이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.

4일 관세청과 주류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와인 수입량은 5만 4,127톤, 수입액은 3억 3,002만 달러로 전년보다 각각 24.4%, 27.3% 증가했다. 수입량과 수입액 모두 역대 가장 많은 것으로, 코로나1 영향으로 풀이된다. 사회적 거리두기로 회식이 줄고 '홈술', '혼술'(혼자 마시는 술) 문화가 확산하면서 와인 인기가 높아졌다...

[관련기사 링크] https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sid1=100&oid=011&aid=0003878703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